ABBA - Tiger (가사 첨부) [기타] 기타



The city is a jungle, you'd better take care
도시는 정글이야. 조심하는 게 좋을걸.
Never walk alone after midnight
밤이 깊을 땐 홀로 걷지마
If you don't believe it, you'd better beware of me
그걸 믿지 못하겠다면, 날 주의하는 게 좋을 거야.


I am behind you, I always find you
난 네 뒤에 도사리고 있지, 언제나 널 찾아내지.
I am the tiger
난 호랑이야.
People who fear me, never go near me
날 두려워하는 사람들은 절대 내게 가까이 오지 않아.
I am the tiger
난 호랑이야.
 
The city is a nightmare, a horrible dream
도시는 악몽이야, 끔찍한 꿈이지
Some of us will dream it forever
우리 중 누군가는 영원히 악몽을 꿀 거야.
Look around the corner and try not to scream, it's me
구석을 살피다 소리를 지르지는 마. 그건 나니까.


I am behind you, I always find you
난 네 뒤에 도사리고 있지, 언제나 널 찾아내지.
I am the tiger
난 호랑이야.
People who fear me, never go near me
날 두려워하는 사람들은 절대 내게 가까이 오지 않아.
I am the tiger
난 호랑이야.

Yellow eyes are glowing like the neon lights
노란 눈은 네온 싸인처럼 빛나지.
Yellow eyes, the spotlights of the city nights
노란 눈, 그건 도시의 밤의 스포트라이트.


I am behind you, I always find you
난 네 뒤에 있지, 언제나 널 찾지.
I am the tiger
난 호랑이야.
People who fear me, never go near me
날 두려워하는 사람들은 절대 내게 가까이 오지 않아.
I am the tiger
난 호랑이야.
 
The city is a prison you never escape
도시는 절대 탈출 할 수 없는 감옥이야.
You're for ever trapped in the alleys
넌 언제나 오솔길에서 덫에 걸렸어.
Look into the shadows and you'll see the shape of me
그늘 안을 들여보면 넌 내 모습을 보게 될 거야.


I am behind you, I always find you
난 네 뒤에 도사리고 있지, 언제나 널 찾아내지.
I am the tiger
난 호랑이야.
People who fear me, never go near me
날 두려워하는 사람들은 절대 내게 가까이 오지 않아.
I am the tiger
난 호랑이야.
 
Yellow eyes are glowing like the neon lights
노란 눈은 네온싸인처럼 빛나.
Yellow eyes, the spotlights of the city nights
노란 눈, 그건 도시의 밤의 스포트라이트.

I am behind you, I always find you
난 네 뒤에 도사리고 있지, 언제나 널 찾아내지.
I am the tiger
난 호랑이야.
People who fear me, never go near me
날 두려워하는 사람들은 절대 내게 가까이 오지 않아.
I am the tiger
난 호랑이야.
 
And if I meat you what if I eat you
내가 널 탐한다면 널 먹는다면 어쩔래.
I am the tiger
난 호랑이야.
I am behind you, I always find you
난 네 뒤에 도사리고 있지, 언제나 널 찾아내지.
I am the tiger, tiger, tiger, tiger
난 호랑이야, 호랑이, 호랑이, 호랑이.

----
노래 가사라는 특성상 직역에서 끝내지 않고 임의로 다듬은 부분들이 있습니다.
양해해주시길.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